조폐공사,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지역상품권 서비스 수수료 한시 인하
조폐공사,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지역상품권 서비스 수수료 한시 인하
출처=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가 지방자치단체의 지역사랑상품권(지역상품권) 발행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모바일 상품권 발행 수수료를 한시적으로 인하한다고 밝혔다.

조폐공사는 20일 스마트폰으로 사용 가능한 모바일 지역상품권을 발행하려는 지자체에 대해선 오는 7월부터 내년 6월까지 1년간 최소 서비스 수수료율을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모바일 지역상품권 가맹점에 설치되는 QR키트를 최초 1회에 한해 무상으로 제공한다. 또 지역 대학생 서포터즈를 활용하는 등 산‧학‧관 협력을 통해 지자체의 가맹점 모집 및 QR키트 설치를 도와주기로 했다.

모바일 지역상품권은 조폐공사의 블록체인 공공플랫폼 ‘착(chak)’을 통해 서비스되는데 ‘착’ 앱에서 모바일 상품권을 구매, 스마트폰으로 QR키트가 설치된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조폐공사는 종이(지류) 지역상품권에 대해선 시각장애인을 위한 안내용 QR코드를 적용하고, 상품권 배송기간도 단축시켜 고객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올 하반기 선불형 체크카드 형태의 지역상품권을 선보임으로써 △지류 △모바일 △카드 등 지역상품권 풀라인업(Full-Line up)을 구축할 방침이다. 또 지역상품권 통합관리서비스를 통해 상품권 구매한도를 통합 관리, 시‧군‧구민의 사용 환경에 맞는 최적의 서비스도 제공하게 된다.

이같은 조치는 지역상품권의 지자체 보급을 확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국가 재난 시 정부 지원금의 신속한 지급을 지원함으로써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고통을 분담하고,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것이다.

조폐공사는 정부의 코로나19 추가경정예산의 신속한 집행 지원을 위해 특별대책단을 구성, 국민에게 지급되는 지역상품권과 온누리상품권을 차질없이 공급 중이다.

조용만 사장은 “모바일 상품권을 활용하면 긴급재난지원금 등을 신속 정확하게 국민에게 전달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며 “이번 지자체 지원책은 재난상황에서 정부의 신속한 지원금 전달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 BCNMedi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도자료 : press@gyseoul.co.kr

최지연 기자
4차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작성합니다. 유익한 기사로 찾아뵙겠습니다.
choijy@gyseoul.co.kr
최지연 기자
4차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작성합니다. 유익한 기사로 찾아뵙겠습니다.
choijy@gyseoul.co.kr

최신 뉴스

Scroll Up